スポンサーリンク

지금 봐도 무서운 드라마 M의 리메이크가 늦어지고 있는 결정적 이유는 '임신 중지' 때문이다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아~ 아아~ 아아아아~ 아~ 아아~ 아아아아~ 아~ 아아~ 아아아아아~♬” 자, ‘슬프도록 무서운’이 흐르면 이불을 뒤집어쓸 타이밍이다. 지금 ‘그’가 누군가한테 아주 잔인한 짓을 할 작정이기 때문이다. ‘그’의 눈이 혹시 녹색으로 변했나? 그렇다면 확실하다.1회 최재민(이영후) 박사에 따르면 그는 건장한 사내 셋을 종이처럼 찢어놓았을 정도로 광폭한 괴력의 소유자다. 성인 남자를 10미터 밖으로 던져버리기도 했다. 대체 ‘그’의 정체가 뭐니? “당신들에게 진 빚을 갚기 위해 내가 돌아왔어. 나는 엠… 당신들은 내 몸뚱이를 갈가리 찢어놨어. 이젠 당신들 차례야. 몸뚱이가 갈가리 찢겨나가는 것보다 더 큰 고통을 맛보게 해주겠어.”(6회) 아아아아악!“임산부나 노약자는 시청을 삼가시기 바란다”는 주의성 자막(7회)까지 등장했던 드라마, 바로 <엠>(M)이다. 1994년 8월1일부터 30일까지 총 10부작으로 <문화방송>(MBC)에서 방영한 국내 최초 에스에프(SF) 스릴러 드라마다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