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獨 기민당대표에 라셰트…메르켈 유산 이어지나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헤럴드경제] 독일의 집권당인 기독민주당(CDU) 대표에 아르민 라셰트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 총리가 선출되면서 포스트 앙겔라 메르켈 시대의 윤곽이 나왔다. 독일 기민당은 16일(현지시간) 당대표 2차 선거를 진행하고 라셰트 후보를 새 대표로 선출했다. 1001명의 대의원 가운데 521명이 라셰트 후보에게 표를 던졌다. 라셰트 총리는 메르켈 독일 총리의 지지를 받는 것으로 알려져 왔다. 그가 새 대표에 선출되면서 16년째 이어지고 있는 메르켈 시대의 기조가 지속될 가능성이 커졌다. 메르켈 총리는 정치 노선과 관계없이 사안마다 실용주의적 접근을 강조한다. 더불어 독일 시민들의 의견을 반영하는 포용적이고 유연한 정치를 펼쳐 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독일은 오는 9월 총선을 예정하고 있다. 여기서 16년째 집권 중인 메르켈 총리 뒤를 이을 새 총리가 등장한다.기민당 대표는 기민·기독사회당(CSU) 연합의 차기 총리 후보가 될 가능성이 상당하다. 현재 여론조사에서 기민당의 정당
Source: 헤럴드경제 - 전체기사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