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공연계가 숨도 쉬지 못한 채 가라앉고 있다" : 뮤지컬 배우 김지우가 어려운 공연업계를 위해 목소리를 냈다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뮤지컬 배우 김지우가 코로나19 여파로 닥친 공연업계 어려움을 호소했다.김지우는 17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청원에 동참해 주세요!!! 공연계가 숨도 쉬지 못한 채 가라앉고 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은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한 청원 글이었다.‘공연장 두 자리 띄어 앉기, 근거가 무엇입니까?’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청원은 ’16일 코로나 정례브리핑’ 내용을 언급하며 ”수도권 다중 시설 방침 완화에 공연장 운영 부분은 언급조차 되지 않았다”고 운을 뗐다.앞서 정부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2주간 연장한다고 발표하면서 헬스장과 카페 등 일부 다중이용시설은 조건부로 영업을 허용했다. 그러나 공연장 ‘두 칸 띄어 앉기’는 그대로 적용돼 공연업계는 형평성 논란을 제기했다. 청원인은 “크고 작은 공연 단체들이 공연을 포기하고 취소하고 불투명한 시간 어느 때로 연기하고 있다”며 “지금까지 공연장에서 전염 사례는 없다. 확진자가 다녀갔더라도 감염 사례가 단 한 건도 없다”고 했다.&nb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