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빈사 상태에서 초보시장 시행착오 기다려 줄 여유 없다” : 오세훈 전 시장이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국민의힘 소속 오세훈 전 시장이 1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4월7일)에 출마하겠다고 공식 선언했다. 오 전 시장은 “반드시 서울시장 선거에서 승리해 2022년 정권교체의 소명을 이뤄내겠다”고 밝혔다.오 전 시장은 이날 북서울 꿈의숲 경사잔디마당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준비되지 않은 무지무능한 문재인 정권의 실정과 실패가 피와 땀으로 일군 대한민국의 실패, 국민 모두의 실패가 되게 할 순 없다”며 “이것이 제가 서울시장 출마를 결심한 절박한 이유”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권교체를 위해서는 반드시 서울시장 선거에서 승리해야 하고, 나라가 살려면 수도 서울이 살아야 한다. 서울이 멈추면 곧 대한민국이 멈춘다”고 강조했다.그는 이날 논란을 빚었던 ‘조건부 출마 의사’에 대한 사과의 뜻을 밝히기도 했다. 오 전 시장은 앞서 국민의힘 경선 후보 등록 전날인 17일까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국민의힘에 입당이나 합당하지 않으면 출마하겠다는 ‘조건부 출마 의사’를 지난 7일 밝힌 바 있다. 그러면서 직접 안 대표와의 단일화 협상에 나설 계획을 밝히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