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양주의 세자매가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머리카락 240cm를 기부해 감동을 주고 있다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경기 양주시에 사는 장시유(8·남면초 2) 양이 지난 11일 ‘어린 암 환자를 위한 머리카락 나눔 운동본부’에 머리카락을 기부한 뒤 이렇게 소감을 밝혔다. 시유 양은 2018년 처음 기부를 한 뒤 이번에 또 3년 간 고이 기른 머리카락을 잘라 기부했다.시유 양과 함께 언니인 장온유(12·남면초 6·조양중 입학 예정), 장시온(10·남면초 4) 양 등 양주의 세 자매가 소아암 투병 중인 친구들을 돕기 위해 8차례나 머리카락을 기부해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세 자매가 머리카락 기부를 결심한 것은 2015년 초등학교에 입학한 온유 양이 군인 아빠를 통해 한국 백혈병 소아암협회에서 추진하는 ‘소아암 어린이에게 머리카락 보내기’ 캠페인을 알고부터다. 항암 치료를 받는 아이들은 면역력이 약해 항균 처리된 100% 인조가발을 착용해야 하는데, 암 치료비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으면서 수백만 원에 이르는 가발까지 구하기 어렵다는 안내문이 어린 마음을 움직였다. 온유 양은 당시 6살이던 둘째 동생을 설득해 함께 기부에 동참했고, 둘째인 시온 양은 태어나서 한 번도 자르지 않았던 머리카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