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중국, 바이든 취임 전 아세안 관계 다지기…그러나 베트남만 빠져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헤럴드경제] 왕이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미국 바이든 행정부가 출범하기 전 제1 무역 파트너로 부상한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을 돌면서 관계 다지기에 나섰다. 하지만 아세안 10개국 중 베트남만 왕 부장의 순방국에서 빠지면서 두 공산국가 사이의 긴장 관계가 노출됐다는 분석이 나왔다. 17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왕 부장이 최근 수개월간 아세안 국가들을 대부분 방문했지만 베트남이 빠진 점이 두드러진다고 짚었다. 신문은 남중국해 분쟁으로 중국과 베트남의 관계가 불편한 가운데 베트남이 민감한 권력 교체기에 접어들었다는 점 등이 왕 부장의 순방국에서 베트남이 빠진 결과로 이어졌을 가능성이 있다고 해석했다. SCMP는 "분석가들은 왕 부장의 베트남 건너뛰기가 오래된 두 공산 동맹 사이의 적대감과 긴장을 드러내는 것이라고 지적한다"며 "(중국과 베트남 간) 남중국해 분쟁은 미국, 베트남 내부 권력의 불확실성
Source: 헤럴드경제 - 전체기사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