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중국 훠궈 등장하고 밤에는 술판!”…‘차이나머니’ PPL까지 장악? [IT선빵!]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 “뜬금없이 편의점에서 중국 훠궈 먹는 것도 모자라 이제 대놓고 소맥까지 제조?” 최근 한국 드라마에 훠궈 등 중국 제품이 다수 등장하면서 ‘차이나머니’ PPL 장악 우려가 커지고 있다. 급기야 이르면 오는 6월부터 밤 10시 이후 주류 PPL까지 허용되면서 방송 콘텐츠가 더욱 혼탁해질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tvN 드라마 ‘여신강림’ 6일 방송분에는 극 중 여고생들이 편의점에서 중국 훠궈를 먹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중국 유명 즉석식품 브랜드 ‘즈하이궈(自嗨锅)’의 인스턴트 훠궈였다. 극 중에는 “진짜 맛있겠다”는 대사와 함께 해당 브랜드 로고가 새겨진 냅킨도 나왔다. 또 버스정류장 배경에 중국의 전자상거래 기업 ‘징둥(京東)’의 로고도 등장했다. 앞서 2014년 SBS 드라마 ‘쓰리데이즈’에서 식당
Source: 헤럴드경제 - 전체기사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