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그룹 잉크 출신 이만복이 아들에게 해병대와 UDT를 강권하는 건 자신이 군대가지 못 한 아쉬움 때문이다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그룹 잉크 출신 이만복이 스무살 아들에게 해병대나 UDT 등 특수한 부대로 입대할 것을 강권했다.이만복은 18일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아들 범빈 군과 딸 정우양을 데리고 출연했다.이날 이만복은 ”아들 군대 문제 때문에 고민”이라며 ”제가 군대를 면제받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1992년까지 외관상 식별이 명백한 다문화인은 군 입대 의사가 있어도 면제 판정을 받았다. 이만복도 그러한 경우였다.″당시 신체검사도 받지 못했다”던 이만복은 ”아들이 신체검사를 받을 때 따라 갔다. 현역 판정을 받았다”면서 ”아빠의 꿈이었던 UDT에 (아들이) 가 주길 바랐다”고 했다. 이어 ”아들은 ‘물이 무서워서 못 간다’더라. 그래서 해병대 입대를 2차 권유했다”며 ”그런데 아들이 계속 입대 시기를 미루고 있다”며 진짜 고민을 꺼냈다. 자신의 꿈이 입대였기 때문에 아들이 이를 대신 이뤄주길 바란다는 것이다.그러나 범빈 군은 ”꿈이 뚜렷하게 없어서 대학 진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