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눈 오니 배달 1건에 1만7000원!”…너도나도 도보 배달 [IT선빵!]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헤럴드경제=최준선 기자] “눈 엄청 와야 할텐데…” 18일 서울, 경기를 비롯한 전국 곳곳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배달업 종사자들 사이에선 도보 배달로 ‘특수’를 누릴 수 있다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도로 사정 악화시 사고 위험으로 인해 오토바이 운행을 중단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때 도보로 배달에 나선 이들에게 높은 수수료가 지급되기 때문이다. 최근 배달업 종사자들이 이용하는 한 커뮤니티에는 지난 6일 기습 폭설 이튿날의 배달 수익을 인증하는 글이 화제가 됐다. 운행 수단은 도보였다. 쿠팡이츠의 배달 파트너로 추정되는 한 글쓴이는 오후 1시부터 약 30분간 세 건, 오후 4시 30분 이후 2시간 조금 넘게 아홉 건 총 열 두 건의 배달 주문을 처리하며 14만원 이상의 수입을 올린 내역을 캡처해 공유했다. 콜을 기다리는 시간까지 합쳐 약 4시간을 근무했다고 계산해도 약 3만5000원의 시급을 기록한 셈이다. 폭설이 예고
Source: 헤럴드경제 - 전체기사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