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똑같이 때렸다” ‘정인이 사건’에서 지워진 아이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쿠키뉴스] 정진용 기자 = 입양 후 양부모에게 장기간 학대를 당해 숨진 16개월 영아 ‘정인이 사건’에 대한 공분이 높다.정인이 사건의 피해자는 한 명이 아니다. 동생을 향한 폭력을 옆에서 지켜보며 두려움에 떨고, 본인도 신체적 학대를 당했을 가능성이 높은 양부모의 친딸이 바로 또 다른 피해자다. 친딸에 대한 신체·정신 감정과 함께 보호조치가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온다.15일 다수의 맘카페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숨진 정인이보다 두살 더 많은 친딸 A양을 걱정하는 목소리가 하나 둘 나왔다. 양모 장모(35)씨의 ‘분풀이’ 대상에 친딸이라고 예외였겠느냐는 것이다. 또 정인양을 학대하는 장면을 지켜본 것 자체가 심각한 트라우마가 되지 않겠냐는 의견이 이어졌다. 한 네티즌은 “이렇게 악마 같은 인간이 자기 딸은 학대 안 했을까 의심된다”고 적었다. 또 다른 네티즌은 “직접적인 폭력이 없었다 하더라도 학대 현장에 함께 있었던 것만으로 심리적 학대”라며 “친딸에게 거짓 진술을 강요하는 것 아닌지 우려된다”는 글을 남겼다. 실제로 장씨가 A양을 신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