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지난해 아파트 최고 거래가 30억…“똘똘한 한 채 현상 때문”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쿠키뉴스] 안세진 기자 =지난해 서울 강남 압구정동의 아파트 평균거래가격이 30억원에 육박하면서 전국에서 가장 높은 평균 거래가를 기록했다. 서울 내 10억 이상 아파트는 2017년 34개동에서 113개동으로 불어났다.업계는 이같은 부동산 상승세가 공급대비 수요가 많기 때문으로 풀이했다. 또한 올해에는 실수요가 다소 해소되면서 부동산 상승세가 다소 누그러질 것이라고 전망했다.18일 부동산 정보업체 직방이 지난해 거래된 전국 80만5183건의 아파트 거래사례를 분석한 결과 압구정동 평균 거래가격이 29억9259만원으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거래가격이 20억원을 초과하는 지역은 압구정동 외에도 ▲반포동 ▲용산동5가 ▲대치동 ▲서빙고동 ▲도곡동 ▲잠원동 등 총 7곳으로 확인됐다. 2017년 1곳에서 2020년 7곳으로 늘어난 것이다.고가주택의 상징이던 ‘10억 클럽’ 아파트도 같은 기간 3배 이상 늘어났다. 2017년 전국 34개 동에서 2020년에는 113개 동이 10억 클럽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서울은 32개에서 97개 동으로 급증했다.직방은 서울에서 10억 클럽 아파트가 급증한 이유로 지난해 '똘똘한 한 채' 현상이 부동산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