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경비원 폭행한 30대 중국인, 뒤늦게 “반성한다”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아파트 출입구에서 미등록된 지인 차를 막았다며 경비원 2명을 폭행한 30대 입주민이 혐의를 모두 인정했다.경기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상해 및 폭행 등의 혐의로 입건된 중국 국적 A씨는 18일 오후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모두 인정하며 반성한다"고 진술했다. A씨는 지난 15일 출석할 예정이었지만 변호사 선임 등을 이유로 일정을 연기했다가 이날 오후 1시 28분쯤 경찰서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그는 경찰서 앞에서 범행 동기와 혐의 인정 여부 등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작은 목소리로 "죄송합니다"라고만 답변한 뒤 경찰서로 들어갔다.A씨는...
Source: 조선비즈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