スポンサーリンク

전남 땅 ‘축구장 403개’ 크기 증가

スポンサーリンク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무안=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지난해 말 기준 전남도 전체면적이 전년보다 축구장 403개에 달하는 크기가 늘어났다.전남도는 지난해말 기준 전체 면적을 1만2348㎢, 583만7821필지로 최종 확정했다.전남도에 따르면 전년 대비 증가면적은 288만㎡로 축구장 약 403개 규모에 해당된다. 이를 전남지역 평균 개별공시지가인 1만 999원/㎡로 환산하면 317억 원에 이른다.증가요인은 주로 영산강 주변 매립지와 해안빈지 신규등록 166만㎡을 비롯, 여수시 지방산업단지 조성사업 및 무안군 오룡신도시 조성에 따른 공유수면 매립 112만㎡, 기타 10만㎡ 등에 따른 것으로 나타났다.시군별 면적은 해남(1033㎢)이 가장 넓고 순천(911㎢), 고흥(807.3㎢), 화순(787㎢), 보성(664.1㎢) 등 순으로 나타났으며, 필지 수는 해남(43만9279필지), 고흥(40만3793필지), 나주(39만26필지), 순천(38만1061필지), 신안(31만8833필지) 순으로 조사됐다.토지이용현황은 임야가 6951㎢(56.3%)로 많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농지가 3183㎢(25.8%), 도로 453㎢(3.7%), 대지 308㎢(2.5%), 기타 1453㎢(11.7%)다.분석

リンク元

未分類
スポンサーリンク
スポンサーリンク
hastur10000をフォローする
スポンサーリンク
koreaportal

コメント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